상단여백
HOME 문화
복잡한 세상을 이기는 단순함의 힘원씽(The One Thing)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4.11.26 10:19
  • 댓글 0
   

우리에게 주어진 시간과 에너지는 한정되어 있다.
당신에게 가장 중요한 ‘단 하나’는 무엇인가?


복잡한 세상을 이기는 단순함의 힘. 자신의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원씽’을 찾아라! 전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투자개발 회사의 대표이자 전미 130만 부 이상이 팔린 베스트셀러의 저자 게리 캘러가 더 적게 일함으로써 더 깊게 집중하여 더 크게 성공하는 비결이 무엇인지 제시한다. 저자는 자신에게 가장 중요한 한 가지 ‘원씽’을 찾아 집중하고 파고들라고 제안한다.

우리의 삶을 소모시키는 멀티스태킹을 비롯한 성공에 대한 거짓신화를 바로잡고 ‘원씽’의 일을 찾아 집중하는 법 그리고 ‘원씽’을 찾기 위해 스스로 어떤 질문을 해야 하며 이를 어떻게 습관화하고 삶의 부분에 적용할 수 있는지를 알려준다.

우리에게 주어진 시간과 에너지는 한정되어 있다. 그것을 너무 넓게 펼치려 애쓰다 보면 노력은 종잇장처럼 얇아지게 된다. 사람들은 일의 양에 따라 성과가 점점 더 쌓이기를 바라는데 그렇기 위해서는 더하기가 아닌 빼기가 필요하다. 더 큰 효과를 얻고 싶다면 일의 가짓수를 줄여야 한다. 한 번에 너무 많은 일을 하려다 보면 설사 그렇게 하는 것이 효과가 있다고 해도 아무것도 줄이지 않은 채 일을 자꾸 더하기만 하다가 결국엔 부정적인 결과를 맞게 된다. 마감 기한을 수시로 놓치게 되고 만족스럽지 못한 결과가 나타나며 스트레스가 높아지고 업무 시간이 길어지며 수면 시간이 줄어들고 영양 상태가 나빠지며 운동을 못하고 가족은 물론이고 친구들과 함께 보내는 시간도 줄어든다.

이 모두가 생각보다 얻기 쉬운 것들을 쫓으며 쓸데없이 노력을 낭비했기 때문이다. 파고드는 것은 남다른 성과를 내기 위한 간단한 방법이다. 게다가 효과도 좋다. 언제든 어디에서든 어떤 경우에서든 통한다. 왜일까? 단 하나의 목적의식, 궁극적으로 본인이 원하는 곳까지 도달한다는 단 하나의 목표만을 갖게 하기 때문이다.

또한 훌륭한 성공은 동시다발적으로 일어나는 것이 아니라 순차적으로 일어나기 때문이다. 선형으로 시작된 것이 기하급수적으로 변한다. 올바른 결정을 내리고 그 다음에 또 한 가지 올바른 결정을 내린다. 시간이 흐르면서 이것들이 쌓이다 보면 성공의 잠재력이 봇물 터지듯 발산된다.

도미노 효과는 당신의 업무나 사업처럼 큰 그림을 그려야 하는 일에도 적용되고 매일 다음번엔 무슨 일을 할까? 처럼 결정을 내리는 아주 작은 순간에도 적용된다. 성공은 성공 위에 쌓이고 이런 일이 반복적으로 일어나면 최고로 높은 수준의 성공을 향해 움직일 수 있게 된다.

저자는 커리어가 됐든 비즈니스가 됐든 가정생활이든 인간관계이든 삶의 각 분야에서 가장 중요한 가치를 찾아 몰두할 때 일에서의 성공과 삶에서의 행복을 얻을 수 있다고 이야기한다. 이 책은 올바른 타이밍과 접근법으로 자신만의 ‘원씽’을 찾아 그에 집중하는 노하우를 소개한다. 우리의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과 중요하지 않은 것을 구별하는 능력을 키워 가장 중요한 ‘단 하나’에 집중할 수 있도록 안내한다.

성공은 도미노처럼 작동한다. 성공한 사람들은 늘 성공에 ‘꼭 필요한 일들’의 ‘순서’를 계획해놓고 ‘가장 알맞은 타이밍’에 첫 번째 일을 ‘제대로’ 해낸다. 한 번 넘어지기 시작하면 멈추지 않는 도미노처럼 그들은 처음의 성공을 다음 행동과 연결 지음으로써 더 크고 더 위대한 성공을 이끌어낸다.

그들은 첫 번째 도미노만 정확히 찾아 쓰러뜨린다면 줄지어 늘어선 수많은 도미노는 자연히 쓰러지게 된다는 성공의 도미노 효과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모든 일을 시작하게 하는 단 하나의 도미노 우리가 ‘원씽(The One Thing)’이라 부르는 이것을 찾아낼 수만 있다면 누구나 술술 잘 풀리는 인생을 경험할 수 있다.

김보람 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저작권자 © NEXT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보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