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직접판매 다단계판매 라이브뉴스
한국허벌라이프, 밥퍼 ‘700만 그릇’ 나눔 활동 참여사람들의 삶을 변화시키는 봉사 활동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4.08.08 14:56
  • 댓글 0
   

 글로벌 뉴트리션 전문기업 정영희 한국허벌라이프 대표는 다일밥퍼나눔운동본부에서 진행된 ‘기적의 700만 그릇’ 행사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다일공동체는 1988년 어려운 이웃에게 식사를 제공하는 ‘밥퍼나눔운동’을 시작하였으며, 올해 행사에는 700만 그릇 돌파를 기념하며 자원봉사자들을 포함해 총 1,500 여 명이 모인 가운데 결식 인구에게 식사비를 후원하는 ‘전 세계 생명나눔 릴레이 캠페인’을 선포했다. 또한 정영희 한국허벌라이프 대표이사, ‘최일도’ 다일공동체 목사와 ‘박상원’ 홍보대사 등 주요 참석자들이 모여 2,000인분의 대형 비빔밥을 만드는 행사도 진행했다.

  한국허벌라이프는 7년 연속으로 다일공동체가 주최하는 다양한 행사에 자원봉사자로 참가하고 있으며 자사의 건강기능식품 및 영양 간식을 후원하는 등 소외 이웃돕기에 적극 동참해왔다. 올해도 정영희 대표를 비롯한 20명의 한국허벌라이프 임직원 및 회원들이 행사에 참가해 소외 계층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했다. 지속적인 노력을 인정받아 ‘다일공동체와 함께하는 천사협력기업’으로 선정되어 감사패를 수상했다.

  정영희 한국허벌라이프  대표이사는 “한국허벌라이프가 2008년부터 함께한 다일 공동체의 소외 계층을 위한 나눔 식사가 700만 그릇을 달성하게 되어 매우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한국허벌라이프는 회사와 임직원, 회원들이 하나 되어 진실성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더욱 건강하고 활기찬 지역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사람들의 삶을 변화시킨다’는 기업 미션을 실천하기 위해 회사 차원과 더불어 회원들도 적극적인 노력을 펼치고 있다. 김태호, 구현모 부부 회원과 고정숙, 이봉옥 부부 회원은 지속적으로 나눔 활동을 진행하여 기부 문화 확산에 앞장서왔다. 또한 유향님 회원은 올해부터 부산, 경남 및 제주 지역의 허벌라이프 회원 자녀들을 위해 총 5,00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하는 등 매해 회원들의 자발적인 나눔 활동이 증가하고 있다.

 

김보람 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저작권자 © NEXT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보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