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온라인몰 라이브뉴스
복합문화공간 북파크, ‘북파크 라운지’로 새 단장 오픈!‘나만의 서재’ 콘셉트로 구성된 3층 라운지와 개방형 강연장 마련된 2층 문화 공간으로 구성
  • 김미림 기자
  • 승인 2019.11.28 12:50
  • 댓글 0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 위치한 복합문화공간 ‘북파크(BOOKPARK)’가 개관 3주년을 맞아 가심비, 소확행 등의 트렌드에 발맞춰 리뉴얼한 ‘북파크 라운지’를 새롭게 선보인다.

북파크는 지난 2016년 10월 블루스퀘어 내에 오픈한 복합문화공간으로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테이블 및 좌석을 갖춰 한남동의 대표 데이트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새롭게 단장한 북파크 라운지는 ‘도심 속에서 즐기는 나만의 서재’를 콘셉트로 프라이빗(Private)한 공간과 프리미엄 카페가 들어선 3층 라운지와 다양한 클래스가 진행되는 개방형 강연장과 방송 스튜디오가 마련된 2층 문화 공간으로 구성됐다.

먼저 회원제로 운영되는 △3층 라운지는 ‘나만의 서재’라는 콘셉트에 걸맞게 시즌∙트렌드에 따라 도서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해 총 3000여권의 도서를 무제한으로 열람할 수 있다. 특히 1인 단독 독서 부스, 리클라이너 체어, 1인 소파 등이 비치되어 시간과 주변 시선에 구애받지 않고 안락하고 자유롭게 독서와 사색 등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전문 바리스타가 상주하는 카페를 운영해 프리미엄 원두를 사용한 핸드드립 커피를 포함, 약 30여개 음료 메뉴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3층 라운지는 1일 회원권(9900원) 및 1개월 회원권(9만9000원) 가입을 통해 이용할 수 있으며, 회원권은 현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북파크 라운지 회원에게는 3층 라운지 이용권은 물론 문자, 이메일 등을 활용한 뉴스레터 서비스를 통해 2층에서 진행되는 매월 수십여 개의 다양한 강연 정보를 제공한다.

2층 문화 공간에는 독서를 즐길 수 있는 기존 공간은 물론, 북 콘서트∙DIY 클래스∙소규모 모임∙미니 콘서트 등을 진행할 수 있는 개방형 강연장을 새롭게 마련하여 복합문화공간을 지향하는 북파크의 정체성을 한층 강화했다.

개방형 강연장에서 진행하는 강연은 북파크 라운지를 방문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북파크 카카오 채널을 통해 사전 신청도 가능하다. 연말까지 약 50개의 다채로운 강연이 마련돼 있으며, 강연 일정 및 세부 내용은 북파크 카카오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안상진 북파크 라운지 점장은 “이번 북파크 라운지 리뉴얼은 빠르게 변해가는 문화 트렌드를 반영하여, 일상 속 바쁜 현대인들이 잠시나마 여유를 되찾을 수 있는 프라이빗한 공간과 강연, 각종 클래스 등으로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동시에 조성하고자 노력했다”며 “새롭게 선보이는 도서 큐레이션 서비스, 다양한 오픈 클래스 등을 통해 북파크 라운지가 한남동의 데이트 명소를 넘어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미림 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저작권자 © NEXT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