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직접판매 다단계판매 유통레이더
지난해 다단계판매 소비자 상담건수 7% 감소
  • 김미림 기자
  • 승인 2019.04.08 14:57
  • 댓글 0
판매방법별 현황 <자료 한국소비자원>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등의 이슈로 지난해 침대 관련 소비자상담이 전년 대비 721.2% 급증하며 상담 품목 1위를 차지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소비자원이 지난 22일 발표한 ‘2018년 연간 소비자상담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 상담은 총 79만2445건으로 전년(79만5882건) 대비 0.4% 감소했다.

소비자상담 상위 다발 품목은 침대(2만6698건)·이동전화서비스(2만2120건)·휴대폰 및 스마트폰(1만8094건)·헬스장 및 휘트니스센터(1만7174건)·국외여행(1만3088건) 순이었다. 특히 전년 대비 상담 증가율이 높은 품목은 침대(721.2%)·투자자문(311.0%)·치과(103.5%) 등이었다. 침대의 경우 매트리스에서 라돈이 검출됐던 대진침대 집단분쟁조정 관련 보상 절차 등 문의, 대진 외 타 제품의 라돈 검출 가능성 문의 등의 내용이 주를 이뤘다고 소비자원측은 설명했다.

이에 반해 휴대폰 및 스마트폰(-25.7%)·자동차보험(-24.0%)·상조서비스(-22.1%) 등은 전년대비 상담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수판매 관련 상담은 25만4429건으로 전체 상담의 32.1%였고 유형별로는 전자상거래 관련 상담(17만2383건)이 가장 많았으며 방문판매(2만8485건)·전화권유판매(1만9735건)·TV홈쇼핑(1만6669건) 등의 순이었다. 다단계판매의 지난해 상담 건수는 1257건으로 전년대비 7.4% 감소했다.

전년 대비 전자상거래(9.7%) 관련 상담이 증가한 반면, 방문판매(-10.8%) 관련 상담은 감소했다. 상담 사유는 품질 관련(21.8%)·계약해제 및 해지, 위약금(19.4%)·계약불이행 및 불완전이행(14.0%)·청약철회(8.1%) 등의 순으로 많았다. 

소비자 연령 확인이 가능한 상담 71만3588건 중 연령대별로는 30대가 21만9657건(30.8%)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19만781건(26.7%), 50대 13만2481건(18.6%), 20대 9만574건(12.7%) 등의 순이었다. 연령대별 다발 품목으로 10대 이하는 치과, 20대·30대는 헬스장·휘트니스센터, 40대 이상은 침대 관련 상담이 많았다.

1372소비자상담센터는 지난해 접수된 전체 상담 건 중 62만6333건(79.1%)에 대해 소비자분쟁해결기준 설명 및 관련 법·제도 등을 소비자에게 안내, 자율적인 피해해결에 도움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김미림 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저작권자 © NEXT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