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유통레이더
뷰티업계‘코어탄력’에 꽂히다
  • 김미림 기자
  • 승인 2019.01.04 14:34
  • 댓글 0

겨울철 찬바람과 실내 난방으로 건조해진 피부는 탄력이 저하돼 페이스 라인이 무너지기 쉽다. 피부 탄력 저하는 색소 침착이나 주름 등 피부 노화를 유발할 수 있어 각별한 관리가 필요하다. 탄력 있는 피부를 위해서는 신진대사가 정상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스트레스를 최소화하고 겉면 보습 뿐만 아니라 탄력의 중심인 피부 속 ‘코어탄력’ 부터 케어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에 뷰티업계에서는 코어탄력에 도움을 주는 뷰티 디바이스부터 화장품까지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코어탄력 마케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원적외선 마스크 브랜드 ‘보미라이(BOMIRAI)’는 국내 최초 원적외선을 핵심 기술로 적용해 피부 탄력 개선에 도움을 주는 뷰티 디바이스다. LED 마스크와 달리 원적외선을 적용해 눈부심 현상 없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큰 강점이다. 보미라이만의 특허 원적외선 기술은 인체 온도에서 88%의 높은 방사율과 1분에 2000회씩 세포를 진동시키는 원리로 피부 진피치밀도를 높이고 속 탄력 강화에 도움을 준다.
실제 한국피부과학연구원(KIDS)의 임상시험을 통해 보습력, 피부진정, 진피치밀도, 탄력, 피부톤 밝기 개선 등의 효과를 입증 받았으며 국내 KC 인증과 유럽 통합 안전성 인증(CE)까지 획득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럭셔리 스파케어 브랜드 ‘맥스 클리닉’은 미세전류를 이용해 피부 탄력 중심을 잡는 ‘풀페이스 코어 텐션 강화 프로그램’을 내놨다. 이 프로그램은 뷰티 디바이스와 마스크 시트가 결합된 신개념 프리미엄 홈 케어 제품으로 핸즈프리 타입의 미세전류 기기와 특수 마스크 시트로 피부에 직접적으로 미세전류를 전달해 피부 탄력 개선을 돕는다. 노화로 인해 손실되는 피부 속 생체전류와 가장 유사한 미세전류 자극을 이용해 피부 속 콜라겐 및 엘라스틴 생성을 촉진해 탄력을 개선하는 것이 원리다. 동봉된 마스크 시트는 동안 피부로 가꿔주는 베이비 칵테일 컴플렉스 5000ppm, 탄력성분 EGF, 성장인자 b.F, G.F는 물론  아기 피부에서 발견되는 아미노산 6종, 콜라겐 추출물이 함유됐다.
천연 유래 기능성 화장품 ‘아이소이(isoi)’의 ‘불가리안 로즈 인텐시브 에너자이징 크림’은 강력한 탄력 개선 효과로 일명 코어탄력크림으로 불리며 인기를 끌고 있다. 피부 친화력이 높은 식물성 오일이 깊은 보습력을 선사하며 각종 천연유래성분이 피부결 사이사이를 탄탄하게 채워 피부 탄력과 함께 광채 에너지까지 살려준다. 미국 비영리단체인 EWG에서 국내 최초로 인증 마크를 획득했다.  

 

김미림 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저작권자 © NEXT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