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유통전반 뉴스브리핑
코카콜라, 새 글로벌 비전 ‘쓰레기 없는 세상’ 천명
  • 홍서정 기자
  • 승인 2018.02.01 10:31
  • 댓글 0

 코카콜라컴퍼니가 포장에 대한 접근을 완전히 달리하고 판매된 용기를 수거해 2030년까지 이를 100% 재활용한다는 글로벌 목표를 설정했다고 발표했다.

코카콜라는 제품 용기를 100% 재활용하기 위해 진행 중인 계획을 포함해 다년간의 투자로 이를 뒷받침할 계획이다. 식품과 음료 용기가 현대 삶의 중요한 일부가 됐지만 전 세계에서 버려지는 용기를 줄이기 위해 더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는 인식에서 출발했다.

제임스 퀸시 코카콜라컴퍼니 사장 겸 최고경영자는 “전 세계가 포장 용기로 골머리를 앓고 있는 가운데 코카콜라 역시 모든 기업과 마찬가지로 문제 해결에 기여할 책임이 있다”며 “쓰레기 없는 세상이라는 비전을 통해 우리가 사는 지구와 포장에 투자해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코카콜라와 보틀링 파트너는 다음과 같은 목표를 추구할 계획이다. ▲지구를 위한 투자(2030년까지 자사가 판매한 병 또는 캔을 100% 수거 및 재활용) ▲포장재 투자(포장재를 100% 재활용)
‘쓰레기 없는 세상’은 코카콜라가 ‘지속 가능성’을 구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벌이고 있는 노력의 새로운 단계다. 

 

홍서정 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저작권자 © NEXT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