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직접판매 모바일 라이브뉴스
유니시티코리아, 2017 유니시티 코리아 컨벤션 개최10000여명의 참석자와 ‘We Are Diamonds’ 비전 공유
  • 홍서정 기자
  • 승인 2017.07.13 16:21
  • 댓글 0
   

유니시티코리아(대표 록키 스마트)는 8일 ‘2017 유니시티코리아 컨벤션’을 ‘위 아 다이아몬드(We Are Diamonds)’라는 주제로 일산 KINTEX 제1전시관 4·5홀에서 개최했다.

2017 유니시티코리아 컨벤션에는 올 한 해 유니시티의 성장을 이끈 10000여명의 바이오스 라이프 프랜차이즈 오너를 비롯해 크리스토퍼 김(Christopher Kim) 유니시티 인터내셔널 사장, 바비 김(Bobby Kim) 아시아태평양 총괄 부사장 그리고 댄 구블러(Dan Gubler) 최고과학책임자가 참석했다. 또한 스포츠 스폰서십 프로그램인 팀 유니시티(TEAM UNICITY)의 일환으로 유니시티코리아가 후원하고 있는 김요한 프로배구 선수가 작년에 이어 무대에 올라 자리를 빛냈다.

크리스토퍼 김 유니시티 인터내셔널 사장은 이번 행사의 주제인 위 아 다이아몬드(We Are Diamonds)에 대해 “다이아몬드가 된다는 것은 재정적·시간적 자유에서 더 나아가 여러분들과 함께 하는 파트너들의 리더가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진정한 리더가 되기 위해서는 기본에 충실해 언제나 처음과 같은 마음가짐을 기억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행사에서 유니시티 인터내셔널 주최 하에 내년 진행 예정인 바이오스 라이프 리더십 트립의 행선지가 미국 하와이로 공개됐다. 뿐만 아니라 내년 1월 홍콩에서 ‘Be Diamond, Be U’라는 주제로 전 세계 바이오스 라이프 프랜차이즈 오너들이 함께할 ‘2018 유니시티 글로벌 리더십&이노베이션 컨퍼런스’에 대한 내용도 발표해 행사장의 분위기와 기대감을 높였다.

이와 함께 ‘셀레브레이트 유 (CELEBRATE U)’ 인증식에서는 올해 전체 승급자 수가 작년의 두 배 규모로 나와 눈길을 끌었다. 유니시티 인터내셔널의 최고 명예 직급인 로얄 크라운 다이아몬드를 달성한 이영하 사장을 비롯해 유니시티 인터내셔널 명예직급인 체어맨스 클럽 멤버로 승급한 더블다이아몬드 김도은, 김선희&김대경, 유석준 사장, 크라운 다이아몬드로 승급한 이은주&고영근 사장, 트리플 다이아몬드로 승급한 이진성&강현선 사장이 무대에 올라 승급의 기쁨을 참석자들과 나눴다.

이 밖에도 이날 행사에서는 유니시티코리아가 국제 인도주의 의료단체인 국경없는의사회에 5천만원을 기부하는 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유니시티코리아는 지난 5월 국경없는의사회와 업무 협약을 맺고 6월8일부터 7월7일까지 한 달간 회원들과 함께 진료소를 찾기 어려운 분쟁 지역 산모들을 위한 ‘만 보 걷기 약속’ 캠페인을 기획했다.

만 보 걷기 약속은 분쟁 지역 산모들을 생각하며 1만 보를 걷겠다는 약속을 의미하는 사진을 SNS에 공유하는 캠페인으로 약속 한 건당 회사가 1만원을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만 보 걷기 약속 캠페인을 통해 유니시티코리아는 모금된 총 금액에 추가 후원금을 더해 총 5천만원의 기금을 국경없는의사회에 전달했다.

또한 정식 출시된 ‘유니마테’가 공개됐다. 유니마테는 우수한 원료인 마테를 한 포에 3000㎎ 함유한 사계절용 건강음료이며 마테에는 클로로겐산, 사포닌, 테오브로민, 마테인이 함유돼 지속적인 건강유지에 도움이 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한편 행사장에는 유니시티의 신제품 유니마테를 포함한 다양한 제품들이 각 부스별로 전시됐다. 특히 유니마테에 대한 부스가 별도로 마련돼 제품에 대한 깊이 있는 정보를 제공했다. 뿐만 아니라 유니시티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바이오스 라이프의 제품존과 유니시티의 퍼스널케어 브랜드 네이젠을 소개하는 화장품 전시존 그리고 프로스포츠 선수들에게 유니시티 제품을 공급해 최적의 건강을 향한 유니시티의 철학을 전파하는 ‘팀 유니시티’ 프로젝트 등의 부스가 마련됐다.

홍서정 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저작권자 © NEXT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