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8.17 목 11:20
> 뉴스 > 일반유통 > 모바일 | 라이브뉴스
     
GS수퍼마켓, 새로운 콘셉트 매장으로 고객 잡기 나서
Cooking ZONE, GS수퍼마켓 X 왓슨스 결합매장 인기
2017년 07월 07일 (금) 11:31:42 홍서정 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수퍼마켓은 정육 코너에서 구매한 스테이크용 축산물을 ‘Cooking ZONE’에서 바로 구워 제공함으로써 품질 좋은 스테이크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즐길 수 있는 델리 강화형 매장인 송파위례점을 오픈했다고 7일 밝혔다.

고객들은 원하는 스테이크 부위를 구매 후 조리비용 1500원을 부담하면 육즙이 가득한 스테이크와 구운 야채를 그 자리에서 즐길 수 있다.

또한 매장에서 판매하는 제철 농수산 원물을 활용한 조리 상품을 통해 고객의 쇼핑에 맛과 재미를 더했다. 계절별로 매장에서 판매하는 오징어나 새우로 만든 ‘오징어 한 마리 튀김’이나 ‘왕새우 튀김’, 해남 고구마로 만든 ‘맛탕’, 강원도산 ‘찐찰옥수수’ 등 맛있는 먹거리를 Cooking ZONE에서 합리적인 가격에 맛보게 하고 원물 구매까지 유도하는 시스템이다.

조리코너의 강화와 함께 1인 가구부터 4인 이상 가구까지 모두 즐기기 좋은 맞춤형 상품도 대폭 늘렸다. 직접 다듬어야 하는 농수축산물 원물과 기존에 판매하던 소포장 상품과 함께 간편한 조리로 취식이 가능한 상품까지 먹거리 선택의 폭을 대폭 늘린 것. 실제로 이번에 오픈한 GS수퍼마켓 송파위례점은 그대로 끓이기만 하면 맛있는 요리가 완성되는 ‘RTC(Ready To Cook)’ 상품이나 바로 취식이 가능한 조각 과일, 착즙주스 등 용도에 맞게 세분화돼 포장된 손질채소를 비롯해 혼밥, 혼술 상품 ZONE까지 기존에 없었던 먹거리 상품을 크게 늘렸다.

GS수퍼마켓은 쇼핑이 하나의 놀이이자 문화로 인식되는 만큼 매장 Cooking ZONE에서 맛있는 먹거리를 맛보고 색다른 상품을 접하는 등 쇼핑하는 재미를 선사할 수 있는 델리 강화형 매장이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GS수퍼마켓과 H&B(Health&Beauty)스토어 왓슨스를 결합한 매장 역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GS리테일은 지난 5월 광진구에 위치한 GS수퍼마켓 광진화양점을 ‘GS수퍼마켓 X 왓슨스’ 매장으로 선보였다. GS수퍼마켓 X 왓슨스 매장은 슈퍼마켓 쇼핑 고객과 뷰티상품 구매 고객이 교차하면서 두 매장의 매출을 함께 끌어올리는 시너지를 창출했다.

실제로 GS수퍼마켓 광진화양점은 왓슨스와 결합하기 전과 비교해 고객이 17.2% 증가했으며 매출 역시 12.9%증가했다. 왓슨스 역시 일반 매장의 상위 30% 수준의 매출을 기록했을 뿐만 아니라 구매 연령층도 다양해지는 결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

최승준 GS수퍼마켓 간편식품팀장은 “GS수퍼마켓은 끊임없는 도전을 통해 고객이 원하는 것 이상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에 혁신을 가져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새로운 콘셉트의 매장을 지속 선보여 GS수퍼마켓의 돌파구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넥스트이코노미(http://www.nexteconom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애터미, 300만 소비자 시대 연다
다단계판매, 정체기 들어서나
지난해 다단계판매 시장, 소폭 감소한
한국암웨이, ‘XS Night Fes
네리움인터내셔널, 스킨케어 신제품 2
다이아몬드를 품다
아프로존, 하반기 성장 모멘템 발표로
한국암웨이, ‘제22회 부산바다축제’
카야니, 아이다호 폴스 시로부터 감사
뉴스킨, 굿네이버스와 여성 위생용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302-1 서초오피스텔 328호 | TEL 070-5057-5451 | FAX 02-566-0979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윤돈
Copyright 2008 넥스트이코노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xteconom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