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모바일 뉴스브리핑
신한은행, 기술보증기금과 4차 산업 선도기업 위한 협약 체결
  • 홍서정 인턴기자
  • 승인 2017.05.30 16:36
  • 댓글 0
   

 

신한은행(은행장 위성호)이 중구 세종대로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규옥)과 4차 산업혁명 선도기업 육성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IoT(사물인터넷), AI(인공지능), 로봇기술, 빅데이터, VR(가상현실) 등 4차 산업혁명 선도 기업들을 대상으로 협약보증대출을 출시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신한은행은 보증료 지원금 30억원과 특별출연금 25억원 등 총 55억원을 출연하고 기술보증기금은 보증료지원 협약보증과 특별출연 협약보증을 합해 총 5500억원의 보증서를 발급해 신한은행에서 보증서 담보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보증료지원 협약보증 대상기업은 신성장산업 영위기업으로 신한은행은 중소기업이 납부해야할 보증료를 매년 0.2%p씩 3년간 지원하고 우대금리를 적용하며 기술보증기금은 보증료를 3년간 매년 0.2%p씩 감면함으로써 기업의 금융 부담을 완화하기로 했다. 특별출연 협약보증의 대상기업은 창업 후 5년 이내의 신성장산업 영위기업 및 기술력 우수 중소기업으로 기술보증기금은 해당기업에 5년간 보증비율 우대(95%) 및 보증료 감면(0.2%p)을 지원하고 신한은행은 우대금리를 적용할 예정이다.

홍서정 인턴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저작권자 © NEXT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서정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