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4.28 금 17:59
> 뉴스 > 직접판매 > 모바일 | 라이브뉴스
     
한국암웨이, 문래초등학교와 움직이는 창의클래스 업무협약 체결
방과 후 활동이 아닌 정규 수업 과정으로 진행되는 창의클래스
2017년 04월 20일 (목) 13:05:54 홍서정 인턴기자 nexteconomy@nexteconomy.co.kr
   
 

한국암웨이가 서울 문래초등학교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어린이 창의 인재 육성 프로그램인 ‘움직이는 창의클래스’를 시행한다.

한국암웨이는 20일 서울 영등포에 위치한 문래초등학교에서 움직이는 창의클래스 협업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박세준 한국암웨이 대표, 주영랑 문래초등학교 교장, 황윤옥 하자센터 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움직이는 창의클래스는 한국암웨이가 지난 2012년부터 서울시립청소년 직업체험 센터(하자센터)와 공동으로 진행하는 창의 인재 육성 사회공헌 캠페인 ‘생각하는 청개구리’의 일환으로 지난해 처음으로 서울 삼양초등학교에서 정규수업으로 편성됐다.

‘생각하는 청개구리’는 서울시와 연세대, 하자센터 등 민관산학 협력으로 진행되며 모든 아이들이 창의력을 개발할 수 있는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번 문래초등학교 창의클래스는 방과 후 프로그램이 아닌 5학년 어린이들의 정규 수업으로 편성돼 지난 3월 첫 클래스를 시작으로 7월까지 매주 목요일에 진행될 예정이다. 익숙한 학교 공간을 새로운 시각으로 관찰하고 자신에게 의미 있는 공간으로 바꾸는 활동을 통해 사회적 창의성을 계발하는 것이 핵심이다.

수업과 디자인 그리고 건축 과정에는 교육 및 건축 분야의 전문들이 함께 한다. 하자센터의 창의 교육 전문가와 건축가, 공간 디자인 전문가로 구성된 ‘블랭크(BLANK)’ 등이 프로젝트에 참여해 어린이들의 생각을 구현해 내는 멘토 역할을 할 예정이다.

박세준 한국암웨이 대표는 “작년 삼양초등학교에 이어 두 번째 창의클래스를 문래초등학교에서 진행하게 돼 뜻 깊게 생각한다”며 “한국암웨이는 앞으로도 더 많은 교육기관들과 협업해 더 많은 우리 아이들이 더불어 사는 창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생각하는 청개구리는 창의 인재 육성을 위해 모든 아동을 대상으로 문화예술 분야의 보편적 창의 가치를 보급하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한국암웨이의 창의적 기업가 정신을 바탕으로 ABO(Amway Business Owner, 암웨이 독립자영사업가)들의 자발적 기금을 통해 시작됐다. 아동의 잠재적 재능과 창의성을 이끌어낼 수 있도록 민·관·학이 협력해 세부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으며 지역사회 아동들에게 문화와 예술 창의 콘텐츠를 무료로 지원하고 있다.

이밖에도 세부 프로그램으로 ‘희망비타민 사회공헌 캠페인’이 있다. 아동의 삶을 더욱 발전적으로 변화시키고자 ‘삶·배움·성취·놀이’라는 4가지 영역을 중심으로 매월 1회 이상 정기적인 자원봉사활동을 포함한 다양한 종류와 규모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희망비타민 자원봉사’는 한국암웨이 ABO와 임직원을 주체로 아동의 전인적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14년째 매달 지속해 오고 있는 지역맞춤형 봉사활동으로 단순 후원이나 기부활동이 아닌 직접참여형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전국 15곳의 암웨이 플라자가 위치한 지역을 중심으로 매월 1회 이상 전국의 지역 복지관과 연계해, 아동과 어려운 이웃들의 필요에 맞춘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또한 ‘건강지킴이’는 한국암웨이의 전문성을 살린 웰니스(Wellness)를 고도화된 사회적 공유가치(CSV)로 확산시킨 프로그램이다. 저소득 가정 아동의 건강권 문제에 집중해 아이들이 신체적·정신적으로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아이들의 균형 잡힌 식단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모으는 한편 아동의 올바른 성장을 위한 영양·복지 종합적 지원체계를 구축해 참여 아동들이 자기주도하에 건강관리를 지속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홍서정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넥스트이코노미(http://www.nexteconom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중산층이 움직인다
모바일만이 살길이다
멜라루카인터내셔널, 지난해 매출 31
다단계판매,규제 완화 가능할까
아프로존, 한인 입양가족재단 KORA
파인프라, 치약의 명품 시대를 열다
뉴스킨코리아, TR90 부스트업 이벤
탄탄한 제품력으로 지속성장 이루는 기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 건강기능식품 판
주네스코리아에 대한 지원은 언제나 Y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302-1 서초오피스텔 328호 | TEL 070-5057-5451 | FAX 02-566-0979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윤돈
Copyright 2008 넥스트이코노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xteconomy.co.kr